예술가인 테오 얀센이 플라스틱 튜브와 레모네이드 병으로 만들어진, 놀랍게 살아 움직이는 키네틱 조각들을 소개합니다. 그의 창조물들은 그들 스스로 움직이고 심지어 생존할 수 있도록 설계되었습니다.

Translated into Korean by Ian Gook
Reviewed by Kee-Yoon Nahm

Theo Jansen is a Dutch artist who builds walking kinetic sculptures that he calls a new form of life. His “Strandbeests” walk the coastline of Holland, feeding on wind and fleeing from water. Full bio and more links